하정우·차태현 주연 '신과 함께' 12월 20일 개봉

KSTARS 기사입력 2017.08.23 12:52 PM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주호민 작가 웹툰 커버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주호민 작가 웹툰 커버

하정우·주지훈·차태현이 주연한 영화 '신과 함께'가 오는 12월 20일 개봉한다고 롯데엔터테인먼트가 23일 밝혔다.

'신과 함께'는 인간의 죽음 이후 저승에 온 망자가 49일 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내용을 그렸다.

주호민 작가의 동명 인기 웹툰이 원작으로, '미녀는 괴로워', '국가대표', '미스터 고'를 연출한 김용화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신과 함께'는 국내 최초로 1편과 2편을 동시 기획하고 촬영해 화제를 모은 작품으로, 총 제작비만 약 400억원에 달한다.

하정우·주지훈·김향기가 인간의 죽음 이후 7번의 저승 재판에 동행하는 저승 삼차사 역을, 차태현은 저승의 재판을 받는 의로운 망자 자홍 역을 맡았다.

이외에 김동욱, 도경수, 마동석, 오달수, 임원희, 이정재(특별출연) 등이 출연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