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측 "배두나 조언으로 미드 오디션 도전"

KSTARS 기사입력 2017.08.11 11:45 AM
[사진]MBC
[사진]MBC

배우 배두나가 미국 드라마 진출을 꿈꾸는 '무한도전' 멤버들을 위한 현실 조언에 나섰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MBC '무한도전' 은 멤버들이 미국 드라마 오디션을 위해 셀프테이프를 제작하고, 미국으로 건너가 직접 오디션에 도전한다.

‘무한도전’ 멤버들과 배두나는 올해 초 미국 드라마 도전을 위한 만남을 가졌다. 이번 방송에는 당시의 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배두나는 “헐리웃 향이 난다”는 멤버들의 큰 환영을 받으며 웃으며 등장했고 걱정 때문에 많은 궁금증을 쏟아내는 멤버들에게 직접 겪은 현실적인 얘기들을 들려줬다. 그리고 배두나는 자신 역시 오디션을 많이 봤다면서 헐리웃 시스템에 대한 간략한 설명과 함께 오디션 콜을 받기 위해 보낼 셀프테이프를 먼저 만들 것을 조언했다.

특히 배두나는 “포기하면 안 된다”, “저 사람이랑 일해보고 싶다는 부분도 중요하다”며 멤버들의 특징과 특기를 잘 살릴 것을 주문했고, 이 같은 배두나의 현실 조언을 들은 뒤 멤버들은 각각 자신만의 셀프테이프 제작에 돌입했다는 후문이다.

‘무한도전’ 측은 “배두나 씨의 현실적인 조언으로 걱정이 많았던 멤버들이 해법을 조금씩 찾아가며 자신만의 방식으로 셀프테이프를 제작했다. 연기를 비롯한 개인기 등 자신을 어필하기 위해 노력한 멤버들의 빵 터지는 모습을 함께 지켜봐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방송에는 이들이 미국으로 건너가 직접 오디션을 보는 과정에서 앞서 ‘무한도전’에 출연했던 헐리웃 스타 잭 블랙을 만난 모습까지 공개될 예정이어서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