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한방’ 윤시윤 이세영, 로맨틱 ‘녹음실 키스’ 포착 “심쿵”

KSTARS 기사입력 2017.07.14 03:29 PM
[사진]KBS 2TV '최고의 한방' 윤시윤 이세영
[사진]KBS 2TV '최고의 한방' 윤시윤 이세영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 윤시윤 이세영의 로맨틱한 녹음실 키스가 포착됐다.

오늘(14일) 금요일 밤 11시 25, 26회 방송을 앞두고 있는 KBS 2TV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연출 유호진, 라준모(차태현)/ 극본 이영철, 이미림)은 죽은 줄 알았던 과거의 톱 스타가 살아 돌아오면서 펼쳐지는 이 시대 20대들의 청춘을 그려냈다.

지난 방송에서 유현재(윤시윤 분)는 최우승(이세영 분)에 대한 자신의 감정을 깨달았지만 마음을 접어달라는 아들 이지훈(김민재 분)의 말에 그를 멀리 하려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선사했다. 그러나 24회 말미 우승에게 마음을 표현하는 상상을 하던 현재가 이내 자신을 데리러 나온 우승을 말없이 껴안는 모습이 그려져 앞으로 두 사람 관계가 어떻게 진전될지 궁금증이 모아진 바 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녹음실 데이트 중인 윤시윤-이세영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윤시윤은 프로페셔널한 자태로 엔지니어 석에 앉아있는 한편, 이세영은 헤드셋을 장착하고 녹음실 부스 안에서 기분 좋은 미소를 띠고 있어 관심을 집중시킨다.

이어 키스를 하고 있는 윤시윤-이세영의 투샷이 공개돼 시선을 떼지 못하게 한다. 윤시윤은 이세영의 머리를 살포시 받친 채 그에게 부드럽게 입을 맞추고 있고, 이세영은 이를 수줍게 받아들이며 눈을 지그시 감고 있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심장을 멎게 한다. 이에 두 사람의 본격적인 로맨스가 시작될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에 대해 ‘최고의 한방’ 제작진 측은 “오늘(14일) 방송에서는 저돌적이면서도 섬세한 현재의 사랑 표현에 점차 설렘을 더해가는 우승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이로 인해 현재-우승-지훈의 시공간 삼각 로맨스가 더욱 깊어질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최고의 한방에 모여 사는 20대의 이야기로 웃음과 세대간의 공감을 자아낼 ‘최고의 한방’은 오늘(14일) 금요일 밤 11시 25, 26회가 방송될 예정이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