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다이아몬드 축구화 공개…개인 박물관에 전시

KSTARS 기사입력 2017.07.07 11:26 AM
[사진]데일리 메일
[사진]데일리 메일

포르투갈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가 자신의 개인 박물관에 '다이아몬드 축구화'를 전시해 관심을 끌고 있다.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7일(한국시간) "'호날두 박물관'에 다이아몬드가 수 놓인 새로운 버전의 축구화가 전시되고 있다"라고 전했다.

은색과 금색 다이아몬드로 장식된 이 축구화 왼편엔 호날두의 얼굴이 새겨져 있다. 발목엔 이름과 배번을 딴 글자 'CR7'이 장식돼 있다.

오른편에는 호날두의 축구용품 스폰서인 나이키사 로고와 왕관 문양이 처리돼 있다.

호날두의 '다이아몬드 축구화'는 다이아몬드 패션 전문 디자이너 토쿤보 다니엘이 제작했다.

다니엘이 호날두를 위해 다이아몬드 축구화를 디자인한 건 처음이 아니다.

호날두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뛸 때 프리미어리그 문양이 새겨진 다이아몬드 축구화를 선보였고,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한 뒤에는 '프리메라리가 버전' 다이아몬드 축구화를 제작하기도 했다.

이 밖에도 다이아몬드 모자 상품을 개발하는 등 다양한 작품을 공개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