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골프 메이저 우승 대니얼 강, 세계랭킹 18위로 도약

KSTARS 기사입력 2017.07.04 03:55 PM
[사진]대니얼 강 SNS
[사진]대니얼 강 SNS

여자골프 시즌 두 번째 메이저 대회로 열린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재미동포 대니얼 강(25)이 세계랭킹 18위로 올랐다.

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올림피아필즈에서 열린 KPMG 여자 PGA 챔피언십 정상에 오른 대니얼 강은 지난주 43위에서 이번 주 18위로 25계단 뛰어올랐다.

유소연(27)이 2주 연속 1위 자리를 지켰고 리디아 고(뉴질랜드)는 4위로 밀려났다.

이번 대회 공동 7위를 차지한 렉시 톰프슨(미국)이 4위에서 3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2위는 여전히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이다.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에서 대니얼 강에게 1타가 모자라 2위에 오른 브룩 헨더슨(캐나다)은 12위에서 8위가 되면서 10위권에 진입했다.

10위 내 한국 선수는 1위 유소연 외에 전인지(23)가 5위, 박인비(29)가 7위, 양희영(28) 9위, 박성현(24) 10위 등을 기록했다.

이번 대회 3라운드까지 공동 선두였다가 3위로 대회를 마친 최운정(27)은 18계단 오른 38위에 자리했다.

2일 끝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초정탄산수 용평리조트 오픈에서 우승한 아마추어 최혜진(18)은 96위에서 60위로 껑충 뛰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