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들호' 新 1위 등극…월화극 왕좌 놓고 3파전

KSTARS 기사입력 2016.04.06 09:42 AM
[사진]KBS 2TV '동네변호사 조들호' 제공
[사진]KBS 2TV '동네변호사 조들호' 제공

월화극 3파전의 왕좌가 바뀌어 눈길을 끈다.

월화극 맞대결에서 승기를 잡은 SBS '대박'이 밀려나고 방송 4회 만에 KBS 2TV '동네변호사 조들호'가 1위에 등극했다.

5일 방송된 '동네변호사 조들호' 4회는 11.3%(닐슨코리아, 전국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월화극 3파전에서 줄곧 2위를 차지하던 상황에서 전날 방송 대비 0.4% 포인트 상승하며 동 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첫회에 10.1%를 기록하며 월화극 3파전 2위로 스타트를 끊은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2회 11.4%, 3회 10.9%, 4회 11.3%를 나타냈다. 시청률 자체는 큰 변화가 없었다. 고정 시청층을 확보하고 그 활약을 이어갔다.

'동네변호사 조들호'가 월화극 3파전에서 1위를 차지할 수 있었던 것은 고정 시청층을 유입하며 꾸준한 활약세를 이어갔기 때문. 반면 '대박'은 3회까지 월화극 왕좌를 차지하며 11%대의 시청률을 유지했지만, 4회에 갑자기 9%대로 하락하면서 2위로 내려갔다.

방송 2주차에 변화를 맞은 월화극 3파전의 판도. 게다가 2위 '대박'과 3위 MBC '몬스터'(8.9%)의 격차는 크지 않다. 1위인 '동네변호사 조들호'와도 2.4% 포인트 격차이기에 언제든 탄력을 받는다면 월화극 판도는 뒤바뀔 수 있는 상황. 누가 더 많은 고정 시청층을 확보하느냐에 따라 그 결과가 언제든 달라질 수 있어 긴장감이 점점 더 고조되고 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